대학생이 된 소녀의 도전과 ‘다시 만난 삼성드림클래스’

2018/01/16
공유 레이어 열기/닫기
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.

삼성전자 뉴스룸이 직접 제작한 기사와 사진은 누구나 자유롭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.

2012년 드림클래스 여름방학 서울대 캠프에 참여했던 열다섯 살 소녀가 서울대 학생이 되어 드림클래스 강사로 돌아왔습니다. 교육의 선순환으로 완성된 ‘삼성드림클래스’와 고새봄 양의 여정. 카드뉴스로 만나보시죠.

 

기업뉴스

멀티미디어

기업뉴스 > 사회공헌

기업뉴스 > 사회공헌 > 삼성드림클래스

삼성전자 뉴스룸의 모든 기사는 자유롭게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.
다만 일부 기사와 이미지는 저작권과 초상권을 확인하셔야 합니다.
<삼성전자 뉴스룸 컨텐츠 이용에 대한 안내 바로가기>

TOP